여자축구 로고

  • 경기가 없습니다.

  • 경기가 없습니다.

  • 경기가 없습니다.

  • 경기가 없습니다.

  • 경기가 없습니다.

  • 경기가 없습니다.

  • 경기가 없습니다.

  • 경기가 없습니다.

  • 경기가 없습니다.

  • 경기가 없습니다.

  • 경기가 없습니다.

  • 경기가 없습니다.

  • 경기가 없습니다.

  • 경기가 없습니다.

  • 경기가 없습니다.

  • 경기가 없습니다.

  • 경기가 없습니다.

  • 경기가 없습니다.

  • 경기가 없습니다.

  • 경기가 없습니다.

  • 경기가 없습니다.

  • 경기가 없습니다.

  • 경기가 없습니다.

  • 경기가 없습니다.

  • 경기가 없습니다.

  • 경기가 없습니다.

  • 경기가 없습니다.

  • 경기가 없습니다.

  • 경기가 없습니다.

  • 경기가 없습니다.

  • 경기가 없습니다.

  • 경기가 없습니다.

  • 경기가 없습니다.

  • 경기가 없습니다.

  • 경기가 없습니다.

  • 경기가 없습니다.

  • 경기가 없습니다.

  • 경기가 없습니다.

  • 경기가 없습니다.

  • 경기가 없습니다.

  • 경기가 없습니다.

  • 경기가 없습니다.

  • 경기가 없습니다.

  • 경기가 없습니다.

  • 경기가 없습니다.

  • 경기가 없습니다.

  • 경기가 없습니다.

  • 경기가 없습니다.

  • 경기가 없습니다.

  • 경기가 없습니다.

  • 경기가 없습니다.

  • 경기가 없습니다.

  • 경기가 없습니다.

  • 경기가 없습니다.

  • 경기가 없습니다.

  • 경기가 없습니다.

  • 경기가 없습니다.

  • 경기가 없습니다.

  • 경기가 없습니다.

  • 경기가 없습니다.

  • 경기가 없습니다.

  • 경기가 없습니다.

  • 경기가 없습니다.

  • 경기가 없습니다.

  • 경기가 없습니다.

  • 경기가 없습니다.

  • 경기가 없습니다.

  • 경기가 없습니다.

  • 경기가 없습니다.

  • 경기가 없습니다.

  • 경기가 없습니다.

  • 경기가 없습니다.

  • 경기가 없습니다.

  • 경기가 없습니다.

  • 경기가 없습니다.

  • 경기가 없습니다.

  • 경기가 없습니다.

  • 경기가 없습니다.

  • 경기가 없습니다.

  • 경기가 없습니다.

  • 경기가 없습니다.

  • 경기가 없습니다.

  • 경기가 없습니다.

  • 경기가 없습니다.

  • 경기가 없습니다.

  • 경기가 없습니다.

  • 경기가 없습니다.

  • 경기가 없습니다.

  • 경기가 없습니다.

  • 경기가 없습니다.

  • 경기가 없습니다.

  • 경기가 없습니다.

  • 경기가 없습니다.

  • 경기가 없습니다.

  • 경기가 없습니다.

  • 경기가 없습니다.

  • 경기가 없습니다.

  • 경기가 없습니다.

  • 경기가 없습니다.

  • 경기가 없습니다.

  • 경기가 없습니다.

  • 경기가 없습니다.

  • 경기가 없습니다.

  • 경기가 없습니다.

  • 경기가 없습니다.

  • 경기가 없습니다.

  • 경기가 없습니다.

  • 경기가 없습니다.

  • 경기가 없습니다.

  • 경기가 없습니다.

  • 경기가 없습니다.

  • 경기가 없습니다.

NEWS

비주얼 보기

뉴스

[WK리그] 현대제철, 6년 연속 정규리그 1위 확정

인천현대제철이 6년 연속 WK리그 정규리그 1위를 확정했다. 현대제철은 20일 보은종합운동장에서 열린 보은상무와의 현대제철 H CORE 2018 WK리그 24라운드 원정경기에서 따이스, 장슬기, 한채린(2골)의 연속골로 4-0 대승을 거뒀다. 승점 61점(19승4무1패)을 기록한 현대제철은 2위 수원도시공사(승점 45점, 13승6무5패)와의 승점 차를 16점으로 벌리면서 남은 4경기 결과에 상관없이 6년 연속 정규리그 1위를 확정했다.현대제철이 정규리그 1위를 확정하며 일찌감치 챔피언결정전에 직행한 가운데 플레이오프에 오르는 2,3위 팀의 향방은 알 수 없게 됐다. 2위 수원도시공사는 5위 화천KSPO에 1-2로 발목을 잡혔다. 3위 경주한국수력원자력은 4위였던 스포츠토토에 2-5로 대패했다. 스포츠토토(승점 44점, 14승2무8패)는 경주한수원(승점 44점, 13승5무6패)과 승점 동률을 이뤘으나 골득실에서 앞서 3위로 한 계단 올라섰다.한편 6위 서울시청(승점 20점, 4승8무12패)은 최하위 창녕WFC(승점 9점, 2승3무19패)와 2-2로 비겼다.<현대제철 H CORE 2018 WK리그 24라운드(9월20일)>서울시청 2-2 창녕WFC경주한수원 2-5 구미스포츠토토화천KSPO 2-1 수원도시공사보은상무 0-4 인천현대제철 글 = 오명철사진 = 대한축구협회

더보기

공지사항

[공지]2018 WK리그 20R부터 진행되는 창녕WFC 홈경기 장소 및 시간 변경안내

현대제철 H CORE 2018 WK리그 20R부터 진행되는 창녕WFC 홈경기의 장소 및 시간 변경 안내 드립니다. ■ 변경사항 : 20R ~ 28R 까지의 창녕WFC 홈경기 장소 및 시간 변경 ■ 해당경기 (20R부터 진행되는 창녕WFC 모든 홈 경기)* 9/7(금) 20R-79번 : 창녕WFC vs 보은상무* 9/14(금) 22R-87번 : 창녕WFC vs 수원도시공사* 10/1(월) 25R-99번 : 창녕WFC vs 화천KSPO* 10/22(월) 28R-110번 : 창녕WFC vs 구미스포츠토토 - 경기장 : 창녕스포츠파크 내 양파구장[변경 전 : 화왕구장(천연) → 변경 후 : 양파구장(인조)] - 경기시간 : 16:00[변경 전 : 19:00 → 변경 후 : 16:00] - 변경사유 : 연일 계속 된 폭염으로 인해, 창녕WFC 홈 구장(창녕스포츠 파크 내 화왕구장)의 천연잔디가 파손되어, 선수들의 안전을 위해 부득이하게도 구장을 변경하며, 변경 구장의 조명 부재로 인해, 경기시간을 변경 하였습니다. 경기 진행 및 관람에 착오 없으시길 바랍니다.

더보기

인터뷰 뉴스

'3G 연속골' 이소담 "공격 포인트 욕심 난다"

“공격 포인트에 점점 욕심이 난다.”이소담(인천현대제철)의 득점력이 폭발했다. 이소담은 11일 저녁 7시 서울 효창운동장에서 열린 서울시청과의 ‘현대제철 H CORE 2018 WK리그’ 4라운드 경기에서 1골 1도움을 기록하며 6-0으로 대승에 기여했다.올 시즌을 앞두고 구미스포츠토토에서 인천현대제철로 이적한 이소담은 1라운드부터 4라운드까지 4경기에 모두 출전해 4골을 넣었다. 창녕WFC와의 2라운드 경기에서 두 골을 넣은 것을 시작으로 보은상무와의 3라운드 경기와 이날 서울시청전에도 한 골 씩 추가했다.3경기 연속골을 터트린 이소담은 “인천현대제철이라는 좋은 팀에서 뛰는 것만으로도 행복한데 골을 넣을 수 있어서 더욱 기쁘다”고 밝혔다. 이적 후 적응기랄 것도 없이 빠르게 팀에 녹아든 것에 대해서는 “동료들이 워낙 잘해줘서 골 기회가 온 것 같다. 운이 좋았다”며 겸손해했다.이소담은 미드필더이지만 공격에 주력했다. 구미스포츠토토에서 뛸 당시 볼 배급과 패스 연결에 주력했던 것과는 달라진 모습이다. 후카와 이영주가 그 뒤를 받치면서 이소담이 적극적으로 공격에 나설 수 있게 됐다. 덕분에 득점력을 발휘할 수 있었다.소담은 현재 5골을 넣은 동료 따이스에 이어 개인 득점 순위 2위다. 동료들과의 득점 경쟁에 대해 묻자 이소담은 “따이스, 비야에 비하면 아직 한참 모자란다”면서 웃었다. 이소담은 “팀에 적응하면서 개인적인 목표로는 팀에 피해를 주지 말자는 게 우선이었다. 골은 3~4골 정도만 생각했다. 이제는 공격 포인트에 욕심이 난다”며 각오를 다졌다.글=권태정사진=대한축구협회

더보기

News

[WK 리뷰] 꼴찌의 반란이 시작되다!

창녕WFC는 지난 9일 ‘현대제철 H CORE 2018’ WK리그 13라운드 보은상무와의 원정경기에서 첫 승을 거두고 분위기가 오른 상태에서 13일 홈에 구미스포츠토토를 불러들여 14라운드를 치렀다. 구미와의 경기에서도 이기며 구단 사상 첫 2연승을 달성했다. '비주얼스포츠'는 개막 후 12연패를 하던 창녕WFC가 어떻게 2연승을 달성했나 알아보았다.첫 승을 거둔 기쁨도 잠시, 창녕의 에이스 손화연과 홍혜지가 빠진 상태에서 창녕의 신상우 감독은 이한운을 중심으로 변형 스리백 형태로 포메이션을 만들고 선 수비 후 역습 전술을 진행했다. 수비진에서 큰 역할을 해주던 홍혜지가 빠져 공격수로 보직을 변경해 활약하던 안혜인을 다시 중앙 수비수로 넣었다. 다음은 창녕의 전후반 포메이션이다.하지만, 에이스 2명의 부재와 바뀐 포메이션에 적응을 하지 못한 탓인지 전반에만 3골을 내리 실점하며 0:3으로 지고 있는 상태에서 후반을 맞이했다. 그들은 첫 승을 해낼 때 썼던 포메이션으로 다시 바꾸어 후반에 나섰다. 기죽지 않고 구미스포츠토토를 계속해서 압박했고 노력과 행운이 겹쳐진 끝에 4:3으로 역전승을 만들어냈다.따라잡을 수 없을 것 같던 창녕의 반격은 후반 21분 이민영의 만회골이 시작이었다. 구미의 하은혜는 문전 앞에서 창녕 선수들의 전방 압박에 당황해 볼 키핑 실수를 했다. 이 기회를 놓치지 않고 공을 가로챈 이민영이 만회골을 넣었고, 연달아 후반 23분 구미의 어희진이 페넡티 박스안에서 파울을 범해 PK를 내주고 말았다. PK 실점까지 연달아 한 구미 선수단은 전체가 당황하기 시작했다.창녕의 또 다른 전략은 ‘전진패스’였다. 일단 문전으로 패스를 보내 기회를 노린다는 전략이었고, 이것 또한 적중했다.창녕의 3 번째 득점장면에서 보면 알 수 있다.창녕의 이한운은 센터서클 근처에서 빠른 프리킥 처리로 페널티 에이리어 근처에 있던 신예림에게 패스를 보냈다. 패스가 부정확해 하은혜에게 가로막혔다. 하지만 하은혜의 패스 차단이 비어있는 신예림의 코앞에 떨어지면서 오히려 어시스트가 되었다. 창녕은 3대3 동점을 만들며 더욱 몰아붙였고 구미는 다시 달아나기 위해 공격을 펼쳤지만 당황한 선수들의 발끝은 무뎌져있었다.결국 후반 47분 창녕의 코너킥 상황에서 김혜신의 크로스를 이민영이 마무리하며 역전에 성공했고 경기는 그렇게 끝났다.창녕은 ‘상대의 실책’으로 2득점, PK, 코너킥으로 각각 1득점씩 했다. 창녕은 앞으로 그 누구도 무시하지 못하는 팀이 되어가고 있다. 오는 16일 19시 창녕은 인천현대제철을 무서운 기세로 쫓아가는 수원도시공사와의 15라운드가 수원종합운동장에서 펼쳐진다. 글= 이현진사진=한국여자축구연맹Ⓒ 비주얼스포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MORE